작성일 : 2015-02-21 (23:15)
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....새해를 맞이 하는 마음
글쓴이 : 조회 : 980

새해를 맞이하는 마음
 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싹이 트는 계절엔 잎이 되고 싶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꽃이 피는 계절엔 향기가 되고 싶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꽃처럼 나비처럼, 그렇게 그림처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살 수만 없는 것이 우리네 삶이지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초원의 순한 양처럼, 목장의 사슴처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온순할 수만 없는 것이 우리네 마음이지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바람 불고 비 내려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나무의 꿋꿋함으로 견디고 싶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강물의 부드러움으로 다스리고 싶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마른 가슴 빗물은 새어들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좁은 가슴 넓힐 수 없어 속상할 때도 있지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바로 서고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바로 걷고 싶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긋남이 없이 반듯하게 살고 싶어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생각처럼 잘 되지 않아 서글퍼질 때도 있지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공연히 남과 나를 비교하며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보석 같은 시간을 낭비하고 후회하기도 하지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그러나 새해에는 우리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하늘이 보이고 숲이 보이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마음의 창문을 활짝 열어두기로 해요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여물 때 여물 수 있게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가득한 햇살을 담아 두기로 해요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약속처럼 날마다 아침이 찾아오듯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당신과 나의 뜰에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어제처럼 오늘도, 오늘처럼 내일도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행복의 열매가 탐스럽게 열렸으면 좋겠습니다

 

- 이체-

 

코멘트 쓰기
코멘트 쓰기


비밀번호 확인 닫기